‘뜨거워진’ 다나와 인수전, 다음달 본입찰…대형 SI 참전 주목



국내 1세대 이커머스 기업 다나와가 다음달 중순 본입찰을 진행한다. 지난달 예비입찰을 진행하고 최근 쇼트리스트(적격인수후보)를 선정한 가운데 원매자들이 모두 인수 의지가 강해 여전히 열기가 뜨거운 상황이다. 특히 인수전에 대형 SI(전략적투자자)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향후 본입찰에서 PEF(사모펀드)들과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29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다나와 매각주관사인 NH투자증권은 최근 쇼트리스트를 선정했다. 쇼트리…
기사 더보기


해외축구중계 ◀ Clcik 바로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