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인상기 나스닥·신흥국에 불리”



국내외 금리인상 시기를 맞아 세계 증시에서 차별화가 진행 중이다. 금리 인상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시장이나 자금 유출입에 직접 영향을 받는 신흥국의 약세장을 초래하고 있다. 특정 시장의 약세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연내 테이퍼링(자산 매입 축소) 이후 내년 금리인상까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11일 KTB투자증권은 “글로벌 증시는 여전히 금리상승에 따른 불확실성을 내재하고 있다”며 “이번주 발표 예정인 미…
기사 더보기


해외축구중계 ◀ Clcik 바로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